홍보센터

홈으로

15년을 이어 온 남양유업 ‘사랑의 연탄 나눔’ 활동, 올해는 위니아딤채와 함께 펼쳐

· 등록일 2021.12.28 · 조회 13774

15년을 이어 온 남양유업 ‘사랑의 연탄 나눔’ 활동, 올해는 위니아딤채와 함께 펼쳐

“몸은 멀어져도 마음은 가까이.” 주변 소외 이웃을 위한 사랑의 연탄 1만 장 기부

올겨울 위니아딤채와 공동 후원 활동으로 이웃을 위한 온정의 마음 두 배로 전달



[사진] 김흥곤 남양유업 홍보담당, 원기준 ‘따뜻한 한반도 사랑의 연탄나눔운동’ 사무총장, 김만석 위니아딤채 홍보담당 (왼쪽부터)

본격적인 한파로 인하여 우리 주변 소외계층들은 열악한 환경 속에서 힘든 겨울을 맞이하고 있다. 소외 계층들은 따뜻한 겨울나기를 위한 도움이 절실한 가운데, 지난 28일 남양유업과 종합가전기업 위니아딤채가 사단법인 ‘따뜻한 한반도 사랑의 연탄나눔운동’ 측에 연탄 1만 장을 후원하며 온정의 마음을 전했다.

 

남양유업은 2007년부터 15년째 매년 겨울 ‘사랑의 연탄 나눔’ 활동을 펼쳐온 가운데, 올해는 위니아딤채와 함께 공동 후원을 펼치며 그 의미를 더했다.

 

사단법인 ‘따뜻한 한반도 사랑의 연탄나눔운동’ 사무국에서 진행된 이번 활동에는, 김흥곤 남양유업 홍보담당과 김만석 위니아딤채 홍보담당 등이 참석했다. 따뜻한 한반도 사랑의 연탄나눔운동 본부 측에 전달된 후원금은 소외계층들의 따뜻한 겨울나기를 위한 연탄 구매 비용으로 쓰일 예정이다.

 

이번 공동 후원 활동은 남양유업과 대유위니아그룹이 지난달 체결한 ‘상호 협력 이행협약’의 활동 일환으로 진행된 사항으로, 기업으로써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자 소외 이웃들을 위한 지속적인 공동 사회 공헌활동들을 펼칠 계획을 밝힌 바 있다.

 

김흥곤 남양유업 홍보담당은 “추운 겨울철 소외 이웃을 위한 따뜻한 관심과 도움이 특히 더 필요한 가운데, 올해 ‘사랑의 연탄 나눔’ 활동은 위니아딤채와 함께해 더 뜻깊게 생각한다.”라며, “도움이 필요한 이웃 모두가 따뜻한 겨울을 보내기를 바라며, 기업으로써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나눔 활동을 지속 펼치도록 하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2007년부터 진행한 남양유업의 ‘사랑의 연탄 나눔’ 활동은, 매년 겨울마다 남양유업 임직원들과 대리점들이 직접 연탄을 나르며 이웃들을 직접 방문하고 전달하는 참여형 활동을 펼쳐왔으며, 지난해부터 코로나 예방 목적으로 후원금 전달 형태로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돌아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