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보센터

홈으로

남양유업, 대리점 자녀 위한 ‘패밀리 장학금’ 1억 원 지급…누적 액만 10억 원 돌파

· 등록일 2021.11.01 · 조회 52



남양유업이 대리점주 자녀
75명을 대상으로 패밀리 장학금’ 1억 원을 지급했다.

 

남양유업 패밀리 장학금은 대리점과의 동반 성장을 위해 만든 상생 정책 중 하나로, 2013년 유업계 최초로 시행되어 현재까지 9년째 운영 중에 있다. 현재까지 817명의 대리점 자녀에게 장학금이 지급된 가운데, 누적 지급액만 10.8억 원에 달한다.

 

남양유업 관계자는 남양유업과 대리점주는 상생 동반자로써 꾸준한 소통과 협력을 통해 모범적인 상생 경영문화를 만들었다.”라며, “앞으로도 상생 경영문화의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사진] 남양유업 로고

 

한편 남양유업은 전국 대리점과의 소통을 위한 상생회의를 13년 이후 정기적으로 시행하면서 영업현장의 애로사항을 수렴하고 정책에 반영하고 있으며, 대리점 단체의 교섭권 강화와 업계 최초로 시행하고 있는 협력이익공유제등 상생경영 활동에 앞장서고 있다. 지난 7월에는 협력이익공유제를 통해 전국 500여 개 대리점을 대상으로 25백여만 원의 협력 이익금이 처음으로 지급됐다.

 

이외에도 대리점 복지를 위해 ▲질병 및 상해로 인한 갑작스러운 위기에 처한 대리점을 돕기 위한 긴급 생계자금무이자 대출 제도를 시행 중에 있다. 또한 ▲대리점 자녀, 손주 출생 시 분유 및 육아용품 지원 ▲장기운영 대리점 포상 제도 등을 함께 시행하면서 상생 경영을 위한 노력을 지속 실천해오고 있다.


돌아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