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보센터

홈으로

남양유업, 대리점 자녀 장학금 제도 확대에 이어 ‘출산 양육’ 지원 제도 시행

· 등록일 2020.12.16 · 조회 55

 

상생 문화를 선도하는 남양유업(회장 홍원식)이 대리점 자녀 및 손주 출산 간 육아 용품등을 지원하는 복지제도를 시행한다고 전했다.

 

남양유업은 세 자녀 출산 대리점주 대상으로 300만 원을 지원하는 출산 지원 제도를 기존 운영한 가운데, 추가적으로 금년부터는 자녀 수와 상관없이 출산 시마다 육아용품등을 지원하는 복지제도를 시행한다. 또한 대리점 자녀뿐 아니라, 첫 손주 출산 시에도 동일한 지원을 적용한다. 대리점주에게 지원할 육아용품은 분유를 비롯하여 젖병 및 육아 서적 등 자녀당 50만 원 상당의 용품을 지원한다.


 

한편 남양유업은 출산 지원 제도와 함께 대리점 복지를 위한 제도로써, 대리점 자녀 장학금 제도를 2013년부터 유업계 최초로 시행해오고 있다. 특히 금년부터는 해당 제도를 확대해 수혜 범위를 기존 대비 20% 늘려, 더 많은 대리점주 자녀들이 장학금을 받을 수 있도록 하였다. 8년째 시행 중인 남양유업의 패밀리 장학금제도는, 현재까지 누적 9억 원의 장학금을 677명의 대리점 자녀에게 전달했다.

 

이외에도 대리점 복지를 위해 ▲질병 및 상해로 인한 갑작스러운 위기에 처한 대리점을 돕기 위한 긴급생계자금무이자 대출 제도 ▲장기 운영 대리점 포상 제도 등을 시행 중에 있다

 

남양유업 관계자는 남양유업은 대리점 복지정책 확대를 통해 회사와 대리점주와의 상생 동반자로써, 꾸준한 소통과 협력을 통해 상생 경영 문화를 만들어 가겠다라고 밝혔다.

 
돌아가기
TOP